약국신문
뉴스제약·유통
노바티스 '엔트레스토', 대규모 RW연구 결과 발표국내 좌심실 박출률 감소 심부전 환자 대상 치료 혜택 확인
김형진 기자  |  wukbar@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12.05  10:49:3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한국노바티스(대표이사 사장 유병재)는 자사의 만성 심부전 치료제 엔트레스토(성분명 사쿠비트릴/발사르탄, 사진 위)가 한국인 대상 대규모 리얼 월드 연구를 통해 안정적 용량 유지 및 증량을 확인하고, 심부전으로 비대해진 심장크기 감소에 일관된 영향을 재확인했다고 5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2017년 2월 1일부터 2019년 4월 29일까지 국내 6개 3차 병원의 환자기록을 통해 사쿠비트릴/발사르탄 처방이 1건 이상인 좌심실 박출률 감소 심부전(이하 HFrEF, Heart failure with reduced ejection fraction) 환자 6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1차 평가 변수는 12개월째 엔트레스토의 최종 투여 용량(final dose)이었다.

 


연구 결과, 엔트레스토 초기 용량으로 시작한 많은 환자들이 용량을 유지하거나 증량해 점차 목표 용량에 도달했다. 연구에 참여한 대부분의 환자들은 초기 50mg bid와 100mg bid용량으로 치료를 시작해(각각 59.2%, 28.3%) 12개월 추적 관찰 기간 동안 용량을 유지하거나 오히려 안정적으로 용량을 증가시켜 목표용량에 가깝게 투여했다. 그동안 저혈압 우려로 엔트레스토 목표 용량 투여가 어렵다는 선입견을 해소하고, 한국인 대상 엔트레스토의 치료 혜택을 확인한 결과다. 전체 환자 대상 엔트레스토 투여 용량을 유지한 환자는 39.8%이었으며 안정적으로 용량을 증가한 환자는 41.5%로 나타났다.

 


이는 엔트레스토의 용량을 유지 및 증가해도 치료 중단의 위험이 크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분석된다. 용량 하향을 경험한 환자는 혈압강하가 더욱 크게 나타난 반면, 다른 적정 패턴을 보인 환자는 큰 혈압강하를 보이지 않았다.

 


특히 이번 리얼 월드 연구에서는 한국인 대상으로 엔트레스토 치료를 통한 NT-proBNP 변화와 심부전으로 인한 심장 변형 개선도 재확인했다. 심부전 중증도 평가와 예후 평가에 사용되는 바이오마커인 시간 평균 NT-proBNP는 엔트레스토 치료 전 879.6pg/ml에서 치료 후 406 pg/ml로 50% 이상 감소했다.(ratio, 0.5; 95% confidence interval, 0.4–0.5, p<0.0001) 또한 좌심실 박출률 평균값은(the mean LVEF) 10.4±12.2% 증가했으며 (27.2±5.8 에서 36.3±11.1%), 좌심실이완기말용적(LEDVI)은 18.7±26.1 mL/m2로 감소(114.5±37.7 mL/m2에서 98.9±42.3mL/m2)하는 것으로 나타나, 엔트레스토가 심부전으로 인한 심장 재형성, 부피 증가 등을 가역적으로 되돌려주며 유의미한 치료 효과를 보인다는 것을 재확인했다.

 


이번 결과는 엔트레스토 대표 임상인 PROVE-HF 연구 결과와도 유사하다. PROVE-HF 연구에서 엔트레스토는 NT-proBNP 농도를 50% 감소시켰으며(기준 816pg/mL에서 455pg/mL), 좌심실 박출률 9.4% 증가(기준 28.2%에서 37.8%), 좌심실이완기말용적 12.25 mL/m2 감소(기준 86.9mL/m2에서 74.1mL/m2)시켰다.

 


조연진 한국노바티스 심혈관·희귀질환 사업부 전무는 “이번 연구를 통해 안정적인 용량 유지 및 증량을 확인했을 뿐만 아니라 심장 보호 시스템을 활성화시켜 심장에 직접 작용하는 엔트레스토가 한국인에게도 심장 구조 개선을 보인다는 점을 다시 확인할 수 있었다”며 “그동안 서양인에 비해 혈압이 낮은 한국인 환자 대상 용량 변경시 우려되는 점이 있었는데 이번 리얼월드 연구에서 엔트레스토의 용량을 유지 및 증가해도 치료 중단 위험이 크지 않다는 결과를 확인했다. 2022년 대한심부전학회 심부전 진료지침 및 2022 AHA/ACC/HFSA, 2021 ESC 가이드라인 등 국내외 가이드라인에서 엔트레스토를 기존 치료제보다 앞서 1차 치료제로 권고하는 만큼 앞으로도 엔트레스토의 차별화된 혜택을 더 많은 심부전 환자들에게 더 빠르게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엔트레스토는 국내 ‘최초이자 유일한’ 안지오텐신 수용체-네프릴리신 억제제(ARNI) 계열 치료제로서 심장에 직접 작용하는 혁신 치료제다. 두 가지 경로로 심장 신경 호르몬에 작용하며, 심혈관계에 이로운 NP 신경 호르몬은 활성화하는 동시에 심혈관계에 해로운 RAAS는 억제한다. 올해 급성 심부전 입원 환자 1차 치료제로 급여 확대 및 좌심실 수축 기능이 정상보다 낮은 만성 심부전 환자 적응증이 추가 허가됐다. 엔트레스토의 차별화된 치료 혜택을 인정받아 2022 대한심부전학회 심부전 진료지침 및 2022 AHA(미국심장협회)/ACC(미국심장학회)/ HFSA(미국심부전학회)와 2021 ESC(유럽심장학회) 가이드라인에서 기존 RASi(ACEI, ARB)보다 1차 치료제로 권고된 바 있다.

< 저작권자 © 약국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형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터뷰
16대 대통령 노무현정신의 ‘함의’

16대 대통령 노무현정신의 ‘함의’

약국신문은 1993년 2월22일 창간해 올해 30년을 맞았다. 창간후 약업계는 한약분쟁...
2022년 인물상 수상,신념의 리더 양덕숙 KPAI소장

2022년 인물상 수상,신념의 리더 양덕숙 KPAI소장

공부하는 약사상 제시, 팜프렌즈 팜프렌즈 회장이면서 약사 학술커뮤니티 한국약사학술경영연...
가장 많이 본 뉴스
1
HK이노엔, '소아 당뇨인' 대상 장학금 전달
2
태전그룹, 올 첫 승진인사 단행
3
16대 대통령 노무현정신의 ‘함의’
4
글래스루이스, “헬릭스미스 신규 이사진 선임 찬성 권고”
5
SK케미칼, 의료정보 플랫폼 연계 기부 프로그램 진행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7225)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버드나루로 18길 5(당산동 서울시의사회관 2층)  |  대표전화 : 02)2636-5727  |  팩스 : 02)2634-7097
제호 : 파마시뉴스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아 00172  |  등록일자 : 2006.2.13  |  발행일자 : 1993.2.22
발행인 : 이관치  |  사장·편집인·주간 : 이상우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이상우
Copyright © 2011 약국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tcw1994@chol.com